본문 바로가기

신기루의 이야기/신기루의 건강센터159

올리브,올리브유의 특징 및 효능, 부작용은? ■ 엄청난 효과를 가진 올리브 몸에 좋다는 소리는 한두 번씩 들어 봤지만 은근 올리브에 대해서는 자세히 아는 사람이 많이 없으며 식품으로도 한정적으로 생산되다 보니 관심이 없는 경우가 종종 있다. 오늘 포스팅은 올리브에 대해서 모든 정보와 꿀팁에 대해서 한번 알아보자 ■ 올리브란? 주로 올리브는 올리브 나무의 열매로 자라며 이탈리아 요리에 많이 쓰이는 음식이다. 실상 생 올리브의 경우 특유의 쓴맛 때문에 물이나 소금물, 알칼리 용액에 절여 쓴맛을 없앤 뒤 사용하는 것이 특징이다. 주로 올리브의 수확은 매년 가을에서 겨울 사이에 이루어지며 최근에는 전용 수확 기계가 있어 편하게 수확이 가능 하지만 모양이 부서지는 경우가 있어 손으로 딴 올리ㅐ브가 주로 우수한 품질로 인정받는다고 한다. ■ 올리브 병조림/통.. 신기루의 이야기/신기루의 건강센터 2022. 7. 13.
6월 제철음식. 효능과 함께 확인 해보자! 단호박, 장어, 여주 등 ■ 6월 제철음식, 한눈에 확인 해보자 6월은 호국 보훈의 달이다. 하지만 그런 생각이 싹 사라질 정도로 날씨는 엄청 덥다. 하지만 이런 말이 있다. "제철음식만 잘 챙겨 먹어도 건강해진다." 그러니 이 더운 여름을 시작 하면서 계절에 맞는 제철음식을 만나보자. ■ 감자 쌀, 밀, 옥수수와 함께 세계의 4대 식량작물로 손꼽히는 감자. 애초 감자는 쪄서 먹는 것 부터 시작 하여 요리에도 다양하게 쓰이는 식재료이다. 그 식재료가 6월에 제철기를 맞아 맛깔나게 생산되는 달이다. 감자는 무기질, 비타민 C, B₁, B₂, 니아신 등이 풍부해 영양 가치 또한 매우 높다고 알려져 있다. 요즘 패스트 푸드점에서 감자튀김이 나오지 않는다고 하지만 국내산 감자를 통해 대리만족 느껴도 될 듯 하다. 6월 제철감자가 수확되.. 신기루의 이야기/신기루의 건강센터 2022. 6. 4.
폐경 후에 다시 생리!? 호재인가 악재인가?! 자궁근종과 자궁용종 ■ 갑자기 찾아온 생리 폐경은 월경이 완전히 끝나는 현상이다. 정상 폐경은 대부분 48세~52세에 생긴다. 한국 폐경여성 조사에서 평균 폐경 연령은 49.7세였다. 또한 폐경을 겪게 되면 나이를 먹었다는 체감이 확 다가오다 보니 우울증도 같이 온다고 한다. 하지만 모두 그런 것은 아니다. 폐경 후 2~3년이 지났는데 ‘다시 생리를 한다’는 사람이 종종 있는데 주위에서 “회춘을 했다”며 농담 반 진담 반으로 늦둥이를 갖자는 말이 나올 정도. 몸이 젊어졌다는 신호라고 좋아하는데 과연 그럴까? ■ 자궁근종은 티가 나지 않는다 아쉽지만 이는 '회춘'이 아닐 확률이 높다. 자궁근종은 자궁 평활근에서 생기는 것으로 여성의 종양 중에서 가장 흔하다. 주로 30~40세에 많이 발생하는데 아마 폐경 이후 출혈이 나타난다.. 신기루의 이야기/신기루의 건강센터 2022. 5. 28.
생리통을 줄이는 방법5가지, 한번 따라해 보세요 ■ 생리통 다스리는 방법 가장 보편적이고 성공률이 높은 방법 5가지를 가져왔습니다. 만약 생리통이 심하신 분이라면 정독하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 수분 섭취 생리중 수분이 부족할 경우 수분이 부족하면 통증이 더 심해진다. 물을 충분히 마실 것을 추천한다. 비슷한 차 종류의 음료도 괜찮다. 하지만 술, 커피 등의 음료는 추천하지 않는다. 생리가 진행될 때는 몸을 따뜻하게 하는 것도 중요하며 샤워를 할 때도 온수로 샤워를 하자. ■ 생강 2012년 이란의 연구진은 120 명의 여성을 두 그룹으로 나눈 다음 한쪽에는 생강가루를, 한쪽에는 위약을 제공하였는데 그 결과 생강가루가 생리통을 완화하는데 큰 효과가 있다는 사실이 드러났다고 한다. 생강가루를 섭취한 그룹이 위약 그룹에 비해 통증의 강도가 덜한 것은 물.. 신기루의 이야기/신기루의 건강센터 2022. 5. 26.
단백질을 음식으로 섭취하려면 얼마나 먹어야 할까? ■단백질, 보충제가 아닌 식품으로 섭취해보자. 유아 부터 노인까지 모든 세대가 중요하게 생각하는 영양소는 바로 단백질이다. 단백질은 우리몸에서 이로운 역할을 하기도 하여 많은 관심을 가질 것이다. 특히 헬스를 하는 사람이라면 단백질 보충제를 이용하여 단백질을 섭취 하지만 문제는 이런 보충제에 대해 인식이 좋지 않거나 이질감이 있는 사람들의 경우는 단백질 섭취를 꺼려한다. 그럼 식품을 통해 단백질을 섭취하려면 어떤 식품을 얼마나 먹어야 할까? ■단백질의 기능 및 역할 신체조직의 구성성분 단백질은 손톱, 머리카락, 피부, 근육, 뼈 등 모든 신체세포의 구성성분으로 조직의 성장과 유지에 필수적이다. 특히, 하루 종일 뛰어 노는 아이들, 갈수록 근육량이 줄어드는 어르신, 두 사람 몫을 섭취해야 하는 임산부에게는.. 신기루의 이야기/신기루의 건강센터 2022. 5. 9.
반응형